• 유튜브
  • 검색

[포토] 아이폰6 '내 손에'.. 기다림의 환희

  • 2014.10.31(금) 10:01

▲ 아이폰6 국내 출시일인 31일 오전 서울 서초 LG U+ 강남직영점에서 아이폰6 1호 개통고객이 아이폰6를 들어보이며 환호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LG유플러스가 애플의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6와 아이폰6+를 공식 런칭했다. 
 
아이폰6 론칭행사가 진행된 31일 서울 강남 신논현역 인근 LG유플러스 서초직영점에는 이른 새벽인데도 200여명이 넘는 인파들이 줄을 서고 있었다. 애플의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6와 아이폰6+를 구매하기 위한 개통 희망자들이다.
 
공식행사가 예정된 오전 8시를 앞두고 인기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인 태연 티파니 서현으로 구성된 '태티서'가 등장하자 현장열기는 더욱 후끈 달아올랐다. 최주식 LG U+ SC본부장과 태티서는 카운트 다운을 세고 8시가 되자 매장 정문이 열리며 아이폰6의 개통이 시작됐다.
 
LG유플러스의 아이폰 출시는 KT가 지난 2009년 아이폰을 처음으로 국내에 출시한 이후 5년 만이다. LG유플러스 측은 “아이폰 출시는 LG유플러스 위상을 글로벌 제조사로부터 입증 받은 것뿐만 아니라 기술방식에 따른 외산폰 도입 한계를 해소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LG유플러스는 가장 먼저 70만원대 출고가를 선언하고 아이폰6(16GB)의 출고가를 78만9800원으로 확정했다. 또한 아이폰6+(16GB)는 92만4000원부터 제공한다. 이전 아이폰5S(16GB) 출고가가 81만4000원이었던 것에 비해, 아이폰6의 경우 더 커진 디스플레이와 VoLTE 지원 등 성능은 높아졌지만 출고가는 전작보다 저렴하게 출시된 것이다.
▲ '아이폰6 시대 개막'
▲ '태티서와 함께 아이폰6!'
▲ 31일 오전 서울 LG U+ 강남직영점에서 아이폰6 1호 개통고객이 최주식 LG U+ SC본부장으로부터 아이폰6를 전달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 '2일 전 부터 기다렸어요!'
▲ '아이폰6를 향한 기다림'
▲ 환영사하는 최주식 LG U+ SC본부장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