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르포]"해수욕장서도 U+ 5G 속도 문제없습니다"

  • 2019.07.28(일) 09:00

LGU+ 휴가철 대비, 전국 해수욕장 5G기지국 구축
높은 건물 없는 해수욕장 지형 적합한 설계 적용

LG유플러스 직원들이 전북 군산 선유도 해수욕장에 5G 기지국을 설치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군산=이유미 기자] "선유도 해수욕장에 설치된 5G 기지국에서 약 1km 정도 떨어진 곳까지도 5G 서비스가 가능합니다. 여기(선유도 해수욕장)서는 5G 속도가 700~800Mbps정도 나오고 1km 떨어진 저기 건물 근처에서는 500Mbps 정도 나옵니다."

전라북도 지역에 LG유플러스 5G 기지국 설치를 담당하는 양승석 LG유플러스 전북인프라팀장은 전북 군산시 선유도 해수욕장에 설치된 5G 기지국 앞에서 LG유플러스의 5G 속도에 대해 자신있게 설명했다.

지난 25일 태풍과 장마로 선유도 해수욕장에는 아직 피서객이 많지 않았지만, 5G 기지국 구축 작업이 한창이었다. 덥고 후텁지근한 날씨에도 안전을 위해 LG유플러스 직원들은 헬멧 등 안전장구를 갖추고 5G 기지국 장비 앞에서 안테나 방향을 바꾸며 노트북, 휴대폰, 특수장비 등을 사용해 5G 장비 점검과 최적화 작업에 여념이 없었다.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LG유플러스는 전국 해수욕장에 5G 기지국을 설치하고 있다. 해수욕장에서도 피서객들이 불편함없이 5G 속도를 체감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전라북도 군산에 있는 선유도 해수욕장은 전북 3대 휴양소 중 하나다. 휴가철에는 하루에 3000명 이상이 방문하는 곳이다. 피서객이 몰리더라도 5G 속도가 느려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LG유플러스는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양 팀장은 "현재 기지국당 동시접속자 128고객(128명)이 사용할 수 있지만, 보통 128명까지 사용하는 일은 드물다. 그 이상이 사용하게 되면 속도가 많이 떨어지게 되기 때문에, 만약 접속자수가 128명보다 더 많아지면 셀을 분리해서 장비를 더 설치하거나 구역을 나눠서 서비스해 품질을 높일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기지국으로 커버가 되지 않을 경우에는 우선 임시로 이동기지국을 설치하고, 이후 어디에 추가 기지국을 설치하는 것이 최적인지 파악해 설치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선유도에는 총 6개의 기지국을 설치했다. 해수욕장에 1개, 마을에 5개다. 여름철 전북에 피서객들이 가장 많이 찾는 전주 한옥마을과 부안 채석강에는 각각 17개, 6개를 설치했다.

양승석 LG유플러스 전북인프라팀장이 LG유플러스의 5G에 대해서 설명하고 있다. [사진=이유미 기자]

해수욕장 특징에 맞는 기지국 구축

선유도 해수욕장은 도심과 달리 높은 건물이 없다. 근처에 보이는 망주봉이 가장 높은 지대다. 5G는 직진성이 강하고 투과율이 낮아, 높은 건물이 많은 도심보다는 해수욕장에서 전파가 더 넓게 잘 퍼질 수 있다. 이에 LG유플러스는 해수욕장의 기지국 구축을 위해 설계 단계부터 도심 지역과 차이를 뒀다.

LG유플러스는 그동안 축적해온 LTE 구축 및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개발한 4가지 고유 전파 모델 중 개활지에 최적화된 전파 모델을 해수욕장 5G네트워크 설계에 적용했다. 또한 바다 위치도 고려해 최적화된 설계를 도출했다.

특히 이용자가 많은 해변과 인근 숙박지를 중심으로 5G 전파가 집중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전파가 전달되는 경로를 추적하고 건물의 높이와 위치, 모양을 고려하면서 전파의 반사, 굴절, 회절을 계산해 예측하는 레이트레싱(Raytracing) 기법도 적용했다.

LG유플러스 기지국 근처서 U+ 5G 속도 측정했다. 약 700Mbps가 측정됐다. [사진=LG유플러스]

5G 체감 속도 높여주는 최적화 작업 진행

LG유플러스는 기지국 구축과 함께 사용자의 체감 속도를 최대한 높여줄 수 있는 최적화 작업도 진행 중이다. 해수욕장 특징에 맞게 전파를 방해할 지형물이 적은 점을 고려해 전파 중첩으로 인한 전파 감쇄효과를 최소화하는 작업과 특수 장비를 활용해 셀 설계와 정확히 일치하도록 안테나 각도 등을 조정해 음영지역을 최소화하고 있다.

최적화 작업 중 하나가 EN-DC(E-UTRA NR Dual Connectivity) 기술 적용이다. 양 팀장은 "LG유플러스는 전북 지역에 삼성전자의 5G 장비를 사용하고 있다"며 "삼성전자 장비의 특징은 EN-DC 기술로 5G 이용 속도에 LTE 속도가 더해지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외에도 LG유플러스는 △5G 전파 신호를 원하는 곳에 선택적으로 전달하는 기술인 '빔포밍', △하나의 기지국에서 5G 신호를 동시에 여러 스마트폰에 전송하는 기술인 'MU(Multi User)-MIMO' 기술도 적용할 계획이다.

8월 전국 50여개 해수욕장에서 U+ 5G 이용

LG유플러스는 이달 말까지 전국 40여개 해수욕장에서, 다음달 중에는 10여개가 추가돼 전국 50여개 해수욕장에서 LG유플러스의 5G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서울·수도권 및 광역시와 85개 주요도시를 중심으로 연내 누적 8만개의 5G 기지국을 구축해 커버리지를 확보할 예정이다. 또한 5G 전용 콘텐츠를 연말까지 1만5000개 이상 확대해 5G 서비스 확산을 주도할 계획이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