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삼바, 에피스 온전히 품는다…바이오젠 지분 전량 매입

  • 2022.01.28(금) 10:36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 23억달러에 인수
후속 투자 위한 3조원 규모 유상증자 결정

/그래픽=비즈니스워치

삼성바이오로직스가 미국 파트너사인 바이오젠이 보유한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을 모두 사들인다. 이로써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 100%를 보유하게 된다.

28일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미국 바이오젠이 보유한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 1034만1852주 전량을 23억달러(약 2조7655억원)에 매입한다고 밝혔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바이오의약품 복제약(바이오시밀러) 연구개발(R&D) 기업이다. 지난 2012년 삼성바이오로직스가 바이오젠과 합작해 세웠다. 당시 바이오젠은 삼성바이오에피스에 15%의 지분을 투자했다. 이후 2018년 6월 콜옵션(매도청구권)을 행사하면서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율은 '50%-1주'까지 높아졌다. 현재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 '50%+1주'를 보유하고 있다.

인수 대금은 향후 2년간 분할 납부할 예정이다. 총 23억달러 중 계약체결 후 특정 조건을 만족할 경우 추가로 지급하는 '언 아웃(Earn -out)' '비용인 5000만달러는 제외한다. 1차 대금 10억달러 납부가 끝나는 시점부터 계약 효력이 발생한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측은 "이번 계약은 바이오젠의 지분매입 요청에 따른 것"이라며 "양사는 지분 매매 계약체결 완료 후에도 긴밀한 협력관계를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삼성바이오에피스 주식 100%를 확보하게 됐다. 기존 바이오의약품을 위탁생산(CMO) 역량에 신약 R&D 경쟁력까지 확보, '제2 반도체 신화'에 도전하겠다는 구상이다.

회사는 "현재 지분구조(삼성바이오로직스 50%+1주, 바이오젠 50%-1주)와 비교했을 때 의사결정의 자율성과 민첩성이 높아져 삼성바이오에피스의 신규 파이프라인 개발, 오픈이노베이션 등 중장기 성장 전략을 독자적으로, 빠르고 유연하게 추진할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이날 총 3조원 규모의 유상증자 계획도 발표했다.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 매입과 사업 확장에 필요한 투자 재원을 확보하기 위해서다. 현재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올 연말 부분 가동을 목표로 4공장을 건설하고 있으며, 하나의 공장에서 다양한 종류의 바이오의약품을 생산할 수 있는 '멀티 모달(Multi Modal)' 5공장도 올해 안으로 착공할 계획이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