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대림산업 '아크로', 가장 살고 싶은 하이엔드 아파트 1위

  • 2020.05.25(월) 16:59

다방 설문조사서 '디에이치' '르엘' 누르고 선호도 가장 높아
설문 응답자 중 아파트 선택 시 브랜드 이미지 39.8% 달해

대림산업의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 '아크로(Acro)'가 하이엔드(High-end) 브랜드 1위로 뽑혔다.

부동산 플랫폼 다방이 지난 5월 6일~13일 전국 20~50대 7161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2020년 아파트 브랜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가장 살고 싶은 하이엔드 아파트 브랜드 1위는 대림산업 아크로가 차지했다. 응답률은 31.1%를 기록했다.

그 뒤를 현대건설 '디에이치'(29.9%)와 롯데건설 '르엘'(22.4%), 대우건설 '푸르지오 써밋'(16.6%)이 차지했다.

대림산업 국내 최고가 아파트 단지인 반포 아크로리버파크를 비롯해 성수 아크로 서울포레스트, 흑석 아크로 리버하임 등 서울에서 신흥 부촌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지역에 아크로 브랜드를 단 랜드마크 프리미엄 아파트를 건립해 하이엔드 브랜드로 차별화에 성공했다.

아크로리버파크는 지난해 전용 84㎡ 실거래가가 3.3㎡ 당 1억원에 육박하면서 시장의 이목을 집중시켰고, 이는 전국 부동산 시장에 아크로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계기가 됐다는 게 다방의 분석이다.

이와 함께 아파트를 선택하는 기준에 대해서는 전 연령층에서 '브랜드 이미지가 중요하다'는 답변이 약 40%에 달했다.

다방 관계자는 "지난해 강남 지역 프리미엄 아파트가 신고가를 기록하면서 하이엔드 브랜드 아파트에 대한 관심이 전반적으로 높아졌고, 연령대별로 선호하는 아파트 브랜드 역시 조금씩 다른 양상을 보였다"라며 "최근 30대가 서울 아파트 시장 주축으로 떠오른 만큼 아파트 시장에서도 차별화된 브랜드 마케팅 전략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비즈니스워치 뉴스를 네이버 메인에서 만나요[비즈니스워치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