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Today Biz] LG화학, 중국 전기차 배터리 공장 첫 삽

  • 2014.10.30(목) 18:14

LG화학은 30일 중국 남경 신강 경제개발구에서 전기차 배터리 공장 기공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건설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중국 남경시 미유루이린(缪瑞林) 시장과 루어췬(罗群) 부시장, LG화학 전지사업본부장 권영수 사장 등이 참석했다.

 

권영수 사장은 축사를 통해 “중국 전기차 시장은 2016년부터 매년 두 배 가까운 성장이 예상되며, 2020년엔 세계에서 가장 큰 전기차 시장 중 한 곳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며 "이번에 건설되는 전기차 배터리 공장을 통해 남경시와 LG화학이 중심에 서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화학 남경 전기차 배터리 공장은 축구장 3배 이상 크기인 2만5000㎡ 면적에 지상 3층으로 건설되며, 완공되면 전기차 10만대 이상에 배터리를 공급할 수 있는 생산능력을 갖추게 된다. 특히 이 공장은 현지 고객 니즈에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셀(Cell)부터 모듈(Module), 팩(Pack)까지 모두 생산할 수 있는 일관생산체제로 구축될 예정이다. LG화학은 내년말까지 공장 건설을 완료하고, 전기차 시장이 급성장 할 것으로 예상되는 2016년부터 본격적인 양산을 시작할 계획이다.

 

LG화학은 공장 건설을 위해 지난 8월 중국 투자회사 2곳과 합작법인인 '남경LG화학신에너지전지유한공사(南京LG化学新能源电池有限公司)'를 설립했고, 이를 통해 수억달러의 투자를 단계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LG화학은 이번 중국 진출을 통해 ‘오창(韓)-홀랜드(美)-남경(中)’으로 이어지는 전기차 배터리 글로벌 3각 생산체제를 구축했다.

 

 

LG전자는 이란 테헤란 아자디(Azadi)호텔에서 현지 주요 언론, 유통딜러 VIP 등 업계 관계자 200여명을 초청해 ‘LG 솔라돔 요리대회’ 결승전을 개최했다. LG전자는 광파오븐 주 고객 층인 여성들을 위한 지역 마케팅의 일환으로 2006년부터 매년 이 대회를 열고 있다.

 

대회 우승은 새우 샐러드와 가리비 요리를 선보인 ‘조레 나데리(Zoreh Naderi)’, ‘마세랏 네맛(Maserrat Nemat)’ 팀이 차지했다. LG전자는 1~3위 팀 수상자들에게 태국/터키/두바이 여행권을 제공했다. 한편, LG전자는 이번 대회 수상작들의 레시피를 현지 광파오븐 사이트 (http://www.mysolardom.com )에 공개할 예정이다.

 

 

롯데그룹은 30일 잠실 롯데월드몰에서 협력사 대표들을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 지난 14일부터 순차적으로 개장한 롯데월드몰은 일부 업체를 제외하고 이날 대부분 오픈했다.

이날 행사에는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이인원 부회장을 비롯해 조현욱 루이비통코리아 회장, 한승헌 에르메스코리아 사장, 박미영 대장금 대표, 조두호 한국에스비식품 회장, 롯데월드타워&몰을 설계한 미국 KPF사의 제임스 본클럼퍼러 사장 등 국내외 패션, 외식, 문화, 건설 분야 협력업체 대표 170여명이 참석했다.

신 회장은 간담회 자리에서 "오픈이 지연되면서 누구보다 어려움이 많았을 협력업체 대표를 비롯한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며 "롯데월드몰이 대한민국을 넘어 전세계가 주목하는 글로벌 쇼핑 명소가 되도록 변함없는 관심과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롯데그룹은 30일 잠실 롯데월드몰에서 협력사 대표들을 초청해 간담회를 열었다. 간담회에 참석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오른쪽)이 롯데월드타워와 롯데월드몰을 설계한 미국 KPF사의 제임스 본클럼퍼러 사장과 환담을 나누고 있다.


현대백화점은 예년보다 한달 앞서 오는 31일부터 구세군 자선 모금 활동을 시작한다. 현대백화점은 기존 빨간색 구세군 냄비 대신 기부할 경우 조명이 바뀌는 '디지털 LED 자선 트리'를 선보인다.

현대백화점측은 일상 속 소액 기부 문화 확산과 젊은층의 참여를 유도하고 연말 분위기 연출을 위해 위해 자선 트리를 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