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머니&컬처]SKY캐슬 입시코디 매칭 '한남은행', 실제 있을까?

  • 2019.03.11(월) 17:10

은행, VVIP 대상 입시 컨설팅 열어
해외연수·유학상담·인맥관리까지

드라마, 영화, 뮤지컬, 도서, 동영상 콘텐츠 등 문화 속 다양한 경제 이야기를 들여다 봅니다. 콘텐츠 속에 나오는 경제 현상이 현실에도 실제 존재하는지, 어떤 원리가 숨어있는지 궁금하셨죠. 쉽고 재미있게 풀어드리겠습니다. [편집자]

올해 초 종합편성채널 드라마 최고 시청률을 달성하며 장안의 화제였던 드라마 'SKY(스카이)캐슬' 얘기를 해볼까 합니다. 그전 '도깨비'가 세웠던 20.5%의 기록을 넘어 최고시청률 23.8%라는 '넘사벽' 기록을 남겼죠.

초반 막장 드라마라는 비판 속에서도 남녀노소가 모두 찾으며 화제를 불러일으켰는데요. 자녀를 좋은 대학에 보내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상류층의 모습을 풍자적으로 담아냈습니다.

한국 사회의 고질적인 문제인 교육 문제, 학벌 지상주의에 따른 사람의 심리 문제, 구조적인 부(富) 대물림 등 다양한 요소를 담아 생각할 거리를 안겨주기도 했는데요.

드라마 'SKY(스카이)캐슬' 포스터. 사진=JTBC 제공

그런데 잠깐! 이 드라마의 시작이 되는 예서 엄마 한서진(염정아 분)이 입시 코디네이터 김주영(김서형 분) 쌤을 만나게 되는 과정을 다시 한번 들여다볼까요. 'SKY캐슬' 1화에서는 아들인 영재 군을 서울의대에 합격시킨 이명주(김정난 분)에게 비결을 얻기 위해 이웃들끼리 서로 경쟁하는 모습이 그려집니다.

근데 고민 끝에 비결을 알려주기로 한 이명주의 질문이 인상 깊습니다. "우리 영재 합격시킨 비결 알려줄게. 자기들 주거래 은행 어디야?"

대학 합격 비결을 알려 준다더니 왜 주거래 은행을 묻는 걸까요? 그때 "한남은행이요."라고 의아해하며 답하는 한서진에게 이명주는 한남은행 VVIP 초대장을 건넵니다.

"해마다 이맘때쯤이면 은행에서 VVIP에게만 초대장을 보내. 물론 겉으로야 투자설명회지만 사실은 은행 최고의 VVIP들과 베테랑 입시 코디네이터들을 극비리에 연결해주는 아주 은밀한 자리지. 내 아이와 딱 맞는 입시 코디를 만나기만 한다면 합격률 100%!"

이게 비결이었다니. 입시 코디네이터. 그리고 훌륭한 코디를 소개해주는 은행 VVIP 서비스. 초청장을 들고 행사장에 참석하자 기호 9번까지 코디를 소개합니다.

"기호 1번 코디네이터는 상위권 그룹 학생만 가르치는 대치동 유명 강사 출신 코디네이터입니다. 스카이 의뢰하신 고객대비 성공률 94%, 서울 소재 9개 대학 의대에 270명을 합격시킨 분입니다."

정말 드라마 속에서만 있을 법한 일 같죠? 그런 데 말입니다. 이런 서비스, 현실에도 실제 존재합니다.

지난해 연말 신한은행 본점 대강당은 전국에서 모인 은행 VIP 고객들로 붐볐습니다. 입시전문가 이영덕 대성학원 학력개발연구소장이 직접 나서 '2019학년도 정시 대학 입시 설명회'를 진행했다고 하는데요.

신한은행이 유명 입시학원과 제휴를 맺고 은행 VIP 고객을 대상으로 7월에는 대학 수시, 12월은 정시 입시설명회를 정기적으로 진행하는데 매번 신청 시작과 동시에 선착순 마감될 정도로 인기가 많은 서비스라고 합니다.

드라마에 다소의 과장은 있지만, 금융회사가 VIP 고객을 대상으로 자녀 교육에 직접 나서고 있다는 거죠. 해당 서비스를 받기 위해서라도 고액 자산가들이 해당 은행을 이용하는 효과가 있으니 금융회사는 고액 자산가 유치를 위해 경쟁적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내놓고 있는 겁니다.

이뿐만 아니라 대다수 은행이 VIP 고객 자녀의 유학 상담과 해외 연수 관련 준비도 도와준다고 합니다. SC제일은행과 미래에셋대우는 자녀들을 위한 국내외 교육 프로그램을 만들었습니다.

NH투자증권은 VIP 고객 중고등학생 자녀를 위한 멘토링 콘서트를 다양한 커리큘럼으로 진행하고 있고요. 미래에셋대우와 KB국민은행도 토크콘서트를 열어 자녀들의 경제 교육을 넘어 꿈과 희망에 대해 멘토 강연을 진행합니다.

일부 자산운용사는 어린이 펀드에 가입한 가족을 초청해 경제 캠프와 해외 연수 등을 실시하기도 한다네요.

또 증권사와 은행 모두 초고액 자산가인 VVIP 자녀들 간의 인맥 만들기를 도와주기 위한 각종 모임과 교육 과정도 만들고 있습니다. 이들의 서비스는 네트워크를 넘어서 결혼까지도 주선할 정도라고 하네요.

'SKY캐슬' 시즌2가 나온다면 어떨까요. 아마도 예서가 대학에 가서 인맥 만들기에 공을 들이고, 한서진은 예서의 좋은 배우자를 찾기 위해 은행 VIP 행사장을 다시 찾는 모습이 그려지지 않을까 합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