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이건희 회장 영면…'초일류 삼성' 남기고 떠나다

  • 2020.10.28(수) 12:26

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발인식이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 가운데 유가족과 관계자들이 고인의 영정을 모시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영결식이 28일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비공개로 진행됐다.

이날 오전 7시30분부터 시작된 영결식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홍라의 전 리움미술관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사위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건희 회장의 동생인 이명희 신세계 회장과 조카인 이재현 CJ그룹 회장 등 범 삼성가 재계 인사들과 사장단 등 삼성 경영진 일부도 영결식에 함께 했다.

이 회장의 운구 행렬은 생전 고인의 발자취가 담긴 리움미술관을 정차하지않고 들린 뒤 장지로 떠났다. 장지는 경기도 수원 가족 선영이다.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의 영결식이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된 가운데 운구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28일 오전 고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운구 차량이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을 나서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발인이 열린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운구차량이 나오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운구차량들이 이동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이명근 기자 qwe123@
28일 오전 고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운구 차량이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을 나서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의 영결식이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된 가운데 운구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발인식이 열린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전자 서초사옥에 조기가 걸려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발인이 열린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운구차량이 나오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꼭 필요한 경제정보만 모았습니다[비즈니스워치 네이버 포스트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